현지뉴스

Life is about waiting for the right moment to act.
You are very much on time.

image

고려인 피겨스타, 데니스 텐 추모비 제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2,666회 작성일 19-06-23 18:30

본문

image1.jpg

<22(), 알마티 시내 바이세이토바 꾸르만가지 거리 교차로에서 거행된 데니스  추모비 제막식에서 아르만 쿠륵바예프 알마티시 부시장이 동상을 제막하고 있다. 김상욱 >

 

카자흐스탄을 넘어 세계적 피겨스케이트 선수 항일 독립운동가 민긍호 선생의 외고손자였던  데니스 텐의 추모비가 22(), 알마티 시내에 세워졌다. 

이날 오전에 열린 제막식에는 고인의 부모님, 카자흐스탄의 역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일리야 일린을 비롯한 올림픽메달리스트들과 카자흐스탄의 문화체육부, 고려인협회 관계자,  데니스  재단 관계자와 일반시민  500여명이 참석하였다.

데니스 동상은 러시아 조각가 마트베이 마꾸쉬낀이 제작한 것으로 2.4 미터 높이로 고인이 동메달을  소치 올림픽에서 펼친 마지막 동작을 형상화  것이다. 

 

아르만 쿠륵바예프 알마티시 부시장은 리는 데니스 이룬 승리의 기쁨을 카자흐스탄의 젊은 세대들의 가슴속에 영원히 살아 숨쉬게 해야 한다면서 오는 10 알마티에서 아사다 마오  세계적 피겨 선수들이 참가하는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개최하여 고인의 업적을 기릴 것이다 말했다.  또한 그는 고인의 어머니인 악사나씨와 함께 데니스선수의 생애를 기록한 책을 발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2010 밴쿠버 올림픽에  16세의 최연소 선수로 참가한 데니스 텐은 2013 세계선수권 은메달, 2014 소치 올림픽 동메달, 2015 4대륙 선수권 금메달, 2017 동계유니버시아드 대회 금메달을 따내며 카자흐스탄에서는 스포츠계를 넘어선 국민적 영웅이 됨으로써 고려인의 위상을 더욱 높였다. 

고인은 작년 7 19, 알마티 시내에서 차량 백미러를 훔칠려는 절도범들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25세의 일기로 사망하였다.  (김상욱 )

 

 

image4.jpg

 

image5.jpg

 

image6.jpg

 

image7.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